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포천 초과리 오리나무, 천연기념물 된다 오리나무 중 첫 사례, 우리 생활문화와 관계 깊어
  • 입력 2019-07-05 18:55
  • 수정 2019-07-05 18:55
1.jpg
포천 초과리 오리나무(사진=문화재청 제공)


[환경과조경 이형주 기자] 포천 초과리 주민들의 커뮤니티 장소로서 오랜 시간 한 자리를 지켜 오리나무가 천연기념물로 지정될 전망이다.


문화재청은 경기도 포천시 관인면 초과리에 있는 ‘포천 초과리 오리나무’를 국가지정문화재 천연기념물로 지정 예고했다고 5일 밝혔다.


‘포천 초과리 오리나무’는 수고 21.7m, 가슴높이 둘레 3.4m, 근원둘레 3.93m, 수령 230년(추정)의 나무로 인가가 드문 초과리 마을 앞 논 한가운데 홀로 자라고 있다. 크기와 둘레 등 규격이 월등해 희귀성이 높고, 고유의 수형을 잘 유지하고 있어 자연 학술 가치가 높다.  


또한 포천 초과리 오리나무는 단옷날 그네를 매달아 마을주민들이 모여 놀았던 장소로 마을의 정자목과 같은 역할을 해오는 등 지역을 대표하는 노거수로서 역사성이 큰 나무다.


오리나무가 있는 초과리는 예부터 배와 복숭아가 많이 나서, 과일 생산으로 이름난 고장이었다. 흉년으로 공납에 어려움이 생기자 지나가던 스님이 과일나무가 모두 오리나무로 변할 것이라 했는데, 실제로 변해 이후 과일 바치는 일이 면제됐다는 이야기가 전해진다.


오리나무는 전통 혼례식 때 신랑이 가지고 가는 나무 기러기, 하회탈, 나막신, 칠기의 목심을 만드는 재료로 쓰이는 등 우리의 생활문화와 밀접한 관계가 있다. 


현재 우리나라에 오리나무가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사례가 없는 가운데, 식물학적 대표성이나 생활문화와의 관련성에서 그 가치를 인정할 만해 천연기념물로 지정·보호할 필요가 있다는 것이 문화재청의 설명이다.


문화재청은 30일간의 예고 기간 동안 각계의 의견을 수렴한 후 문화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국가지정문화재 천연기념물로 최종 지정할 계획이다.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댓글(0)
  • 환경과조경 2021년 6월
  • 2021 최신판 CONQUEST 조경기사·조경산업기사 필기정복
  • 조경수에 반하다
공모전
  • 검단신도시 조형물 아이디어 공모 인천도시공사에서 검단신도시 조형물 아이디어 공모를 진행한다. ‘4차 산업으로 특화된 인간·환경·기술이 상생하는 넥스트시티’ 인천 검단신도시가 수도권 서북부지역 행정·문화·교육의 중심도시로 거듭나기 위해 오는 6월 첫 입주를 앞두고 검단신도시 광장에 지역특성이 반영된 조형물 설치를 계획 중이다. 시는 이번 아이디어 공모를 통해 시민의 자유로운 활용과 도시에 활력을 제공할 설치물로 지역 상권과 더불어 도시의 경쟁력을 확보하고자 한다. 공모개요 – 대지위치: 인천 서구 원당동 486-20(일대), 광장 – 공모내용: 광장 내 조형물(시설물, 구조물 등) 디자인 아이디어 – 참가자격: 국민 누구나 참여 가능 (개인 또는 3인 이내 팀으로 제출) 공모일정 – 참가신청 : 2021년 5월 17일(월) ~ 6월 30일(수) 공모 홈페이지 참가신청을 통해 신청 – 작품접수 : 2021년 7월 30일 (금) 10:00 ~ 16:00 까지 정해진 기간 내에 공모 홈페이지 – 결과발표 : 2021년 8월 중 홈페이지 및 수상자 개별 통보 – 시상식 : 2021년 8월 중 예정 제출물 – 패널: A1 (가로 594㎜ × 세로 841㎜) 2매 - 파일 형식 : PDF(또는 JPG), 200~300dpi로 제출 - 파일명 : Panel_01.pdf (좌), Panel_02.pdf(우) - 각 파일은 40MB 이하로 작성 - 자유롭게 구성하되 디자인 콘셉트, 도면(배치도, 평・입・단면도), 재료(소재)는 반드시 표기 - 패널에는 응모자를 인지할 수 있는 실명 및 어떠한 표기를 금함 – 작품설명서: A4 (가로 210㎜ × 세로 297㎜) 2매 이내 - 2매 분량으로 작성 (제공서식 준수), 파일형식은 pdf (또는 hwpx, docx) - 별도의 이미지, 다이어그램을 사용 금지 - 글꼴, 글자크기, 색상 등은 자유롭게 변경 가능, 폰트 인식 등 해석의 어려움 발생 시, 해당 책임은 제출자에 있음. – 설명 영상: 3분 분량 - 설명 방식은 자율이나 제출자를 식별할 수 없는 형식으로 제작 되어야 한다. - 설명 음성은 직접 녹음, 자막, 화면을 통한 설명 등 자유롭게 가능하다. - 제출형식은 mp4, wmv, avi등 이다. – 제출서류 - 참가신청서, 작품제출 동의서, 개인정보제공동의서 - 홈페이지에 제공된 참가신청 서류를 작성하여 제출하여야 한다. 시상내역(총 8작품에 총 시상금 1억 원) – 대상(1개 팀): 5,000만 원 – 최우수상(1개 팀): 2,000만 원 – 우수상(6개 팀): 각 500만 원 – 입선(다수): –
  • 「제5회 궁능활용사업 공모전-궁을 즐기는 101가지 방법」공모 응모 주제 - 5대궁을 즐기는 나만의 꿀팁을 3가지 방법으로 표현 ① 사진 에세이 ② 영상 ③ 웹툰 및 드로잉 등 그림 응모 자격 - 대한민국 모든 국민 및 국내 거주 외국인 ※ 개인 또는 팀(3명 이내)으로 참가 가능 시상내역 - 총 21건 / 총 상금 1300만 원 응모 일정 - 공고일정 : 2021. 5. 24.~ 2021. 6. 30. - 작품심사 : 7월 중(전문가 심사) - 수상작 발표 및 시상 : 7월 중(재단, 공모전 홈페이지 및 개별 통지) 제출방법 사진 에세이 부문 - A4(297x210mm) 크기 jpg 파일 / 가로 및 세로형 모두 가능 - 수상작품은 추후 A3(420x297mm) 크기 파일 제출(AI, PSD 등 해상도 300dpi이상) - 분량 : 제한 없음(2페이지 이상 시 pdf 제출) 영상 부문 - 화면 비율 16:9, 해상도 1920x1080 Pixel(FHD) 크기 MP4 파일 / 가로 및 세로형 모두 가능 - 분량 : 2분 이상 5분 이내 그림 부문(드로잉) - A4(297x210mm) 크기 jpg 파일 / 가로 및 세로형 모두 가능 - 수상작품은 추후 A3(420x297mm) 크기 파일 제출(AI, PSD 등 해상도 300dpi이상) 그림 부문(웹툰) - 컷 당 가로 2000 Pixel 이상 크기(세로 제한 없음) - 수상작품은 추후 원본 파일 제출 (해상도 200dpi이상) - 분량 : 4컷 이상의 스토리를 가진 완결된 작품 출품기준 - 1인당 2작품 이내 - 5대궁(경복궁, 창덕궁, 덕수궁, 창경궁, 경희궁) 및 종묘에서 촬영 또는 이를 소재로 해야 함 접수방법 - 공모전 홈페이지(www.royalstory-contest.com)를 통한 온라인 접수 유의사항 - 출품한 작품은 일체 반환하지 않는다. - 출품작에 대한 저작권은 응모자에게 있습니다. 다만, 당선작은 2021년 궁중문화축전 전시물로 재구성 및 주최 측 홍보를 위한공익적 목적으로 수정·변경·활용(필요시 재가공) 할 수 있다. - 본인 작품(표절·도용·대리제작 등)이 아니거나, 외국사례 복사제출 또는 다른 공모전에 출전한 작품에 대해 심사에서 제외하며, 수상 후 위반 사실이 밝혀졌을 경우 입상을 취소하고 시상금을 회수하여도 이의를 제기하지 않는다. - 출품작의 법적 분쟁(초상권·저작권·지적재산권 등)에 관한 문제가 발생할 경우 응모자 본인이 민·형사상 모든 책임을 진다. - 당선작에 한해 작품의 수정․변경이 가능한 원본 파일을 주최 측의 요청에 따라 제출해야 한다. - 출품자는 출품작이 제 3자의 저작권을 침해하지 않도록 주의 의무를 다해야 한다. - 공모전 참가를 위해 소요되는 비용 및 시상금에 대한 제세공과금은 응모자 본인이 부담한다. ※ 글과 사진이 어우러진 작품으로 제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