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서울영도초등학교 트리하우스 Seoul Youngdo Elementary School Tree House
  • 최혜영+허비영
  • 환경과조경 2021년 3월
lak395_project-2-서울영도초등학교트리하우스-1.jpg
©유청오

 

서울영도초등학교 트리하우스는 서울시교육청이 진행하는 ‘2019 꿈을 담은 놀이터 만들기 사업의 일환으로 조성됐다. 꿈을 담은 놀이터(이하 꿈담터)학생들이 직접 참여해 만드는 참여형 놀이터로, 학생 스스로 도전과 실험이 가능하도록 건강한 위험이 살아있는 새로운 관점의 창의적인 놀이터를 의미한다(‘2019 꿈을 담은 놀이터 만들기 사업안내서참조). 20172개 초등학교를 시작으로 20184개 초등학교로 확대됐으며, 2019년에는 31개 학교가 대상지로 선정되어 새로운 놀이 공간을 조성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 학교당 지원되는 예산은 1.5억 원으로, 참여 설계를 위한 퍼실리테이터facilitator 컨설팅비, 설계 용역비, 시설 공사비를 모두 포함한 금액이다. 서울시교육청은 참여 설계사를 대상으로 한 사업 설명회, 학교별 예산 교부, 설계사와 학교의 매칭 주선 등 행정을 주로 담당했으며, 꿈담터를 설계하고 시공하는 과정은 선정된 학교의 추진위원회와 설계사가 협의해 이끌어나갔다.

꿈담터의 지향점은 학생, 교사, 학부모 등 교육 공동체가 함께 놀이 공간을 고민하게 만드는 것이다. 학교 측과 교육 공동체 모두가 목소리를 낼 수 있는 구조가 중요하다는 데 공감대를 형성하고 디자인 워크숍 내용과 방식, 참여 인원에 대해 논의했다. 이 결과 4~6학년 학생 20, 교사 3, 학부모 2명으로 워크숍 참여팀이 구성됐다. 학교 측은 미술 시간을 이용해 워크숍이 수용하지 못하는 저학년 학생들의 의견을 수렴해 설계팀에게 전달하기로 했다.

20196월 중순, 영도초등학교 학생들을 처음 만났다. 아이들은 학년에 상관없이 금방 친해졌다. 각자 자기소개를 한 뒤 운동장으로 나가 학교 이곳저곳을 거닐며 학생들이 주로 모여 노는 곳은 어딘지, 어떤 놀이 활동을 하는지에 대해 들었다. 그리고 학교 측이 제안한 대상지를 함께 둘러보았다. 교실로 돌아와 각자 원하는 놀이 활동과 공간에 대해 적고 그려보는 시간을 가졌다. 학생들이 아이디어를 내는 과정을 관망하기도, 또 그 과정에 개입하기도 하는 소통 과정을 통해 그들의 생각을 좀 더 깊이 있게 이해하고자 했다. (중략)

 

설계 및 감리 최혜영, 허비영

워크숍 최혜영

실시설계 및 감리 기술사사무소 이수

놀이 시설 실시설계 토인디자인

발주 서울시교육청 꿈을 담은 놀이터

위치 서울시 양천구 목동중앙로 70

면적 350m2

완공2020. 8.

 

최혜영은 서울대학교 조경학과 학사, 펜실베이니아 대학교 조경학 석사를 마치고 뉴욕의 에이컴(AECOM)West 8에서 실무 경험을 쌓았다. 이후 한국으로 돌아와 서울대학교 환경대학원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으며, 성균관대학교 건설환경공학부 조교수로 재직 중이다. 다수의 공모전 수상 경력이 있다.

 

허비영은 인하대학교 건축공학과 학사, 펜실베이니아 대학교 조경학 석사를 마치고, 제임스 코너 필드 오퍼레이션즈(JCFO)에서 시니어 어소시에이트로 일하고 있다. 미국공인조경가(RLA)이며 미국조경가협회(ASLA) 정회원이다. 유럽 조경 비엔날레, 뉴욕 한국 문화원 등 다수의 전시에 참여한 바 있다.

월간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