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취업정보

분류 취업마당
제목 월루, 대2병, 환승이직 아시나요?
등록일 2019-08-01
내용

최근 SNS에서 직장인과 구직자으로부터 공감대를 얻고 있는 신조어는 무엇일까?

 

인크루트는 직장인 및 구직자 회원 534명을 대상으로 최근 SNS와 취업커뮤니티, 온라인 포털 등에서 많이 회자된 20여 개의 신조어 중 가장 공감가는 항목을 복수선택하게 했다. (534명 참여, 표본오차 ±4.24%, 95% 신뢰수준) 


그 결과 가장 많은 공감을 받은 신조어에 △‘월루’(11.2%)가 선택됐다. 이는 회사에서 하는 일 없이 월급만 받아 가는 직원, 즉 월급루팡의 줄임말이다. 


2위에는 △‘퇴준생’(9.0%)이 꼽혔다. ‘퇴사준비생’의 줄임말로, 10위의 △‘이퇴백’(5.9%)과는 ‘퇴사’라는 공통성을 갖지만 의미는 다르다. 외환위기 직후 유행했던 이태백’이 20대 태반이 백수임을 뜻했다면, ‘이퇴백’은 ‘20대에 퇴사하는 백수’를 지칭한다. 급한 마음에 취업했지만 적성이나 근무 조건이 맞지 않아 조기 퇴사하는 경우가 많은 최근의 퇴사 풍토를 엿볼 수 있는 것으로, 이태백은 사회가 만든 백수들이었다면, 이퇴백은 스스로 백수를 선택했다는 점에서 차이를 띠는 것. 


한편, 이퇴백의 동의어로 △‘돌취생’(7.9%)이라는 신조어도 많은 공감을 받았다, 돌아온 취업 준비생을 뜻하는 말로, 취업을 했지만 다시 취업을 준비하러 온 취준생을 가르킨다. 주로 신입사원 또는 중고신입사원 중에서 이에 해당되는 경우가 많다. 


직장을 가진 사람도 불안하기는 마찬가지였다. 앞서 퇴준생, 이퇴백, 돌취생 모두 새로운 직장을 찾아 나간다는 맥락에서 ‘이직’과 관련지어 볼 수 있다면, △‘환승이직’(7.6%) 역시 많은 공감을 받고 있었다. 이전에는 퇴사 후 자기 정비시간을 가진 뒤 이직준비를 했다면, 최근에는 업무 공백기간을 최소화하기 위해 재직중인 상태에서 이직을 준비하며 퇴사 후 곧바로 새 직장으로 환승하는 모습을 뜻한다. 


이 밖에도 위축된 고용 시장을 비유하는 갖가지 신조어들이 이어졌는데, 대표적으로 △삼일절’(31살까지 취업을 못하면 취업하기 힘들다), △‘무전무업’(돈이 없으면 취업도 할 수 없다), △‘지옥고’(지하/반지하+옥탑방+고시원), △‘사망년’ (힘들어서 죽을 것 같은 학년) 등을 꼽을 수 있다. 


 

끝으로, 구직준비에 어려움을 겪는 모습을 뜻하는 모습으로 △‘대2병’(취업 및 진로에 불안한 초조한 대학교 시기), ‘자소서포비아’(자기소개서를 작성하는 것에 공포를 느끼는 증세), △‘페이스펙’(Face + Spec: 외모도 경쟁력) 등이 공감을 받았다. 


그 결과 가장 많은 공감을 받은 신조어에 △‘월루’(11.2%)가 선택됐다. 이는 회사에서 하는 일 없이 월급만 받아 가는 직원, 즉 월급루팡의 줄임말이다. 


2위에는 △‘퇴준생’(9.0%)이 꼽혔다. ‘퇴사준비생’의 줄임말로, 10위의 △‘이퇴백’(5.9%)과는 ‘퇴사’라는 공통성을 갖지만 의미는 다르다. 외환위기 직후 유행했던 이태백’이 20대 태반이 백수임을 뜻했다면, ‘이퇴백’은 ‘20대에 퇴사하는 백수’를 지칭한다. 급한 마음에 취업했지만 적성이나 근무 조건이 맞지 않아 조기 퇴사하는 경우가 많은 최근의 퇴사 풍토를 엿볼 수 있는 것으로, 이태백은 사회가 만든 백수들이었다면, 이퇴백은 스스로 백수를 선택했다는 점에서 차이를 띠는 것. 


한편, 이퇴백의 동의어로 △‘돌취생’(7.9%)이라는 신조어도 많은 공감을 받았다, 돌아온 취업 준비생을 뜻하는 말로, 취업을 했지만 다시 취업을 준비하러 온 취준생을 가르킨다. 주로 신입사원 또는 중고신입사원 중에서 이에 해당되는 경우가 많다. 


직장을 가진 사람도 불안하기는 마찬가지였다. 앞서 퇴준생, 이퇴백, 돌취생 모두 새로운 직장을 찾아 나간다는 맥락에서 ‘이직’과 관련지어 볼 수 있다면, △‘환승이직’(7.6%) 역시 많은 공감을 받고 있었다. 이전에는 퇴사 후 자기 정비시간을 가진 뒤 이직준비를 했다면, 최근에는 업무 공백기간을 최소화하기 위해 재직중인 상태에서 이직을 준비하며 퇴사 후 곧바로 새 직장으로 환승하는 모습을 뜻한다. 


이 밖에도 위축된 고용 시장을 비유하는 갖가지 신조어들이 이어졌는데, 대표적으로 △삼일절’(31살까지 취업을 못하면 취업하기 힘들다), △‘무전무업’(돈이 없으면 취업도 할 수 없다), △‘지옥고’(지하/반지하+옥탑방+고시원), △‘사망년’ (힘들어서 죽을 것 같은 학년) 등을 꼽을 수 있다. 


끝으로, 구직준비에 어려움을 겪는 모습을 뜻하는 모습으로 △‘대2병’(취업 및 진로에 불안한 초조한 대학교 시기), ‘자소서포비아’(자기소개서를 작성하는 것에 공포를 느끼는 증세), △‘페이스펙’(Face + Spec: 외모도 경쟁력) 등이 공감을 받았다. 

 

190729_1-1.png
취준생 설문조사(이미지=인크루트 제공)

 


댓글(0)


번호 분류 제목 첨부 작성일
9 취업정보 건설사 경력직 채용소식 잇따라 2019-08-30
8 취업정보 정부가 인증한 우수기업 일자리 정보 한 곳에 2019-08-13
7 취업정보 8월 건설사 취업인기순위, 삼성물산 1위 2019-08-09
6 취업정보 인공지능이 일자리 추천해주는 ‘더 워크’ 2019-08-01
5 취업마당 구직자 90% 상반기 취업실패, 이유는? 2019-08-01
4 취업마당 월루, 대2병, 환승이직 아시나요? 2019-08-01
3 취업가이드 과정평가형 조경기술자격 교육훈련 기관 2019-08-01
2 취업마당 조경기술자 일자리 전망 2019-08-01
1 취업정보 여름 휴가철, 경력직 채용 러시…현대건설·한화건설·쌍용건설 등 경력 채용 2019-0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