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설계의 핵심은 대지를 바라보는 시선 박경탁 소장, 이남진 실장 동심원조경 전략기획실
  • 환경과조경 2018년 1월
undefined
동심원조경기술사사무소 전략기획실의 이남진 실장과 박경탁 소장(사진=동심원조경)

 

2016년 겨울, 동심원조경기술사사무소(이하 동심원조경)에 새로운 팀이 꾸려졌다. 한 명의 소장과 두 명의 실장을 필두로 다양한 해외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전략기획실’은 일곱 명으로 구성된 작은 팀이지만 큰 꿈을 꾸고 있다. 해외 사무소와 일하며 원할하게 소통해, 좋은 퀄리티의 작품을 만드는 조경설계사무소로 해외에 이름을 알리는 것. 눈코 뜰 새 없이 달려온 지 일 년, 생각지도 못한 좋은 소식이 그들을 반겼다. 심플렉스건축사사무소, 스튜디오이공일과 함께 팀을 이뤄 제출한 ‘본연을 드러내다Disclosed Nature’가 ‘이사부 독도 기념공원 국제건축공모’의 1등작으로 선정된 것이다. 세 사무소로 구성된 컨소시엄 팀은 건축과 조경을 구분하지 않고 수평적인 토론을 통해 건축물과 외부 공간의 적절한 비율을 찾고자 노력했는데, 이런 설계 작업 방식은 “건축과 조경 간의 균형이 매우 잘 잡힌 작품”이라는 심사평을 통해 그 가치를 증명한다. 이 컨소시엄 팀의 당선 비결은 무엇일까? 동심원조경 전략기획실의 박경탁 소장, 이남진 실장을 만나 그 단서를 찾아보았다. ...(중략)...

 

환경과조경 357(2018년 1월호수록본 일부

월간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댓글(1)
김건 2018-01-02 (11:11)
댓글삭제
비밀번호 입력 해당 댓글을 수정/삭제하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여야 합니다.
멋지십니다!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