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제3회 LH가든쇼] 뫼비우스, 순환의 땅
  • 류광하
  • 환경과조경 2022년 7월

류광하 교체 1.jpg

 

갯벌은 해와 달의 인력, 지구의 자전과 같이 자연의 순환 에너지로 발생하는 대지다. 인간을 포함한 자연의 모든 것들은 우주적 생태계 안에서 끊임없이 순환하지만, 우리는 일상에서 순환의 의미를 잊곤 한다. 검붉은 갯벌의 기억을 순환의 고리를 의미하는 뫼비우스 띠와 생생한 자연의 모습을 통해서 보여주고자 했다.

세 개 레이어를 통해 자연에 감싸져 있는 인간을 표현했다. 맨 아래층 자연에 해당하는 지면에는 이끼, 고사리 등의 음지 식물과 숙근초를 식재해 야생의 자연이 가진 생동감을 표현했다. 지하고가 높은 자작나무는 맨 위층의 자연을 의미한다. 시야 확장을 위해 관목 식재를 지양하고, 자작나무의 흰색 수피를 통해 내후성 강판과의 색감 대비를 연출했다.

 

류 2.jpg

 

류 3.jpg

 

환경과조경 411(2022년 7월호수록본 일부

 

설계 류광하

시공 기로디자인, 공간시공 에이원, 성산기업, 더그린

 

류광하는 서울대학교 환경대학원 환경조경학과 석사과정을 마치고, 현재 기로디자인을 설립해 활동 중이다. 2012년 72시간 도시생생 프로젝트에서 최우수상을 받았으며, 제9회 경기정원문화박람회에서 작가정원을 조성했다.

월간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