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포레스트 포 체인지 Forest for Change
  • Es Devlin
  • 환경과조경 2021년 10월

lak402_project-포레스트포체인지-1.jpg

 

글로벌 목표에 대응하는 파빌리온

포레스트 포 체인지Forest for Change는 지난 6월에 열린 2021 런던 디자인 비엔날레London Design Biennale 2021 전시장에 설치된 파빌리온이다. 이번 비엔날레는 디자인이 이 시대의 주요 과제에 어떤 해결책을 줄 수 있는지 묻고자 공명resonance’을 주제로 기획되었다. 예술을 통해 우리 삶의 방식과 선택이 가져오는 파급 효과를 살피는 동시에 전염병과 기후변화, 평등과 이민에 이르는 다양한 문제를 탐구했다. 서머셋 하우스Sommerset House 앞마당에 세워진 파빌리온은 거대한 숲의 형태를 띠며 비엔날레의 주제를 효과적으로 드러낸다. 파빌리온 중심부에 세워진 17개의 기둥 조형물은 빈곤 종식, 불평등 해소, 기후변화 대응 등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UN의 글로벌 목표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역할을 한다.

 

변화가 시작되는 숲

파빌리온 디자인은 이번 비엔날레의 예술 감독인 에스 데블린Es Devlin이 맡았다. 그는 비엔날레 기획에 앞서 전시장을 둘러보았는데, 건물 구상의 근간을 이루는 원칙으로 인해 미술관 안뜰에 나무를 심는 것이 불가능하다는 것을 알게 됐다. 인간이 자연을 지배한다는 태도에 반기를 들고자 숲이 안뜰 전체를 차지하는 모습을 상상했다. 셰익스피어의 작품에 등장하는 아든Arden 숲이나 그림형제가 보여주는 마법에 걸린 숲이 그러하듯, 문학 작품 속에서 숲은 변화의 공간으로 종종 그려진다. 인류의 행동 변화를 명확히 제시하는 글로벌 목표를 숲에서 만나 상호 작용하는 경험이 변화의 씨앗을 싹틔우기를 바랐다.

 

환경과조경 402(2021년 10월호수록본 일부

 

Artist Es Devlin

Landscape Designers Philip Jaffa, Fahmi Ardi (Scape Design)

Executive Producers Richard Curtis, Kate Garvey and Rachel Waldron

Co-Creators and Global Goals Lead Project Everyone

Bird Song Soundscape Brian Eno, Cheryl Tipp and the British Library Board

Pavilion Music Robert M Thomas

Associate Designer Jack Headford (Es Devlin Studio)

Production Team Angus Cunningham, Darren Bosworth (Scotscape)

Principle Contractor Jez Clarke, Jez Gooden (Beautiful Wonder)

Lighting Design and Luminaires John Cullen Lighting

Sound Supplier Andrew Hedges (Autograph Sound)

Structural Engineers Neil Thomas, Christopher Matthews (Atelier One)

17th Pillar Executive Producer Hannah Cameron

17th Pillar Interactive Creative Director Tom Seymour

17th Pillar Production&Installation Artists&Engineers, Olaya de Marcos, William Young, Francis Redman, Elise Plans 

Supporters Google.org, Salesforce, Pangaia, Google Arts and Culture, Bloomberg Philanthropies Material Partner Amorim

Location Somerset House, London, UK

Installation 2021. 6. 1. ~ 2021. 6. 27.

Photographs Ed Reeve, Project Everyone, Scotscape

 

에스 데블린(Es Devlin)은 영국 출신의 예술가이자 무대 디자이너다. 음악, 언어, 빛을 융합해 역동적인 조형물과 공간을 선보여왔다. 2016년 리우 올림픽 개막식과 2012년 런던 올림픽 폐회식 무대, 2021년 두바이 엑스포 영국관 등을 디자인했으며, 2021년 런던 디자인 비엔날레의 예술 감독을 맡았다.

월간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