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이사부 독도 기념공원 국제건축공모전 Yisabu Dokdo Memorial Park International Competition
  • 김정은 (lalart@hanmail.net)
  • 환경과조경 2018년 1월

이사부.jpg

 

삼척시가 정라동 육향산 일대에 추진하고 있는 이사부 역사문화 창조사업에 따른 국제 건축설계공모전의 당선작을 지난 2017년 11월 27일 발표했다. ‘이사부 독도 기념공원 국제건축공모전’은 당초 UIA(국제건축가연맹)의 승인을 받아 2017년 7월 27일 공고 후 진행되었으나, ‘이사부1와 독도에 대한 기념비적 장소를 조성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공모전의 주제가 정치적인 측면에서 잠재적인 분쟁 요소가 있다는 이유로 UIA 승인이 철회되었다. 이번 공모는 국내외 건축 설계, 도시/조경 설계, 전시/인테리어 설계 분야의 전문가가 모두 참여 가능했으나, 대표자는 국내외 건축사로 자격이 한정되었다. 11월 10일 작품 접수 결과 총 22개국에서 72개 팀이 참가한 가운데 외국팀 참가율이 70%를 넘을 정도로 해외의 관심이 컸다. 삼척시는 지난 11월 24일부터 26일까지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6개팀의 작품을 당선작으로 확정했다. 

1등작은 한국의 심플렉스건축 + 동심원조경 + 스튜디오이공일 팀이 제출한 ‘본연을 드러내다Disclosed Nature’가 선정됐다. 심사위원장 로랑 살로몽Laurent Salomon은 1등 작품에 대해 “육향산과의 시詩적인 관계 설정을 단순한 매스의 볼륨 구성을 통해 명확하게 해결하고 있으며, 건축과 조경 간의 균형이 매우 잘 잡힌 작품”이라고 평가했다.

삼척시는 앞으로 본격적으로 세부 설계를 진행하여 2018년 상반기 중에는 모든 인허가를 마치고 공사에 착공하여 오는 2020년에 준공한다는 목표를 세우고 있다. 이사부 역사문화 창조사업은 국ㆍ도비를 포함 총 200여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하여 이사부기념관과 독도체험관을 비롯한 역사공원과 문화ㆍ예술ㆍ전시 등 다양한 기능이 어우러진 삼척항의 관광 명소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1.

이사부는 신라의 무인이자 행정가로, 우산국(현재 울릉도와 독도)과 대가야의 편입을 완수했고, 진흥왕 때에는 중앙 정치와 군사의 실권을 장악했던 인물이다. 삼척시는 ‘이사부 선양사업’을 수립하여, 삼척시를 상징할 수 있는 대표적 인물로 이사부의 위상을 정립하고, 울릉도와 독도가 대한민국의 영토에 포함되는 것에 대한 역사적ㆍ문화적 의의를 널리 알리기 위한 여러 사업을 추진해왔다.

 

주최 강원도 삼척시청

주관 사단법인 대구건축문화연합(DACC)

위치 강원도 삼척시 정상동 82-1번지 외 약 109필지

대지 면적 24,614m2

계획 시설 및 규모 관광안내센터(1,000m2), 이사부기념관(1,200m2), 독도체험공간(1,200m2), 문화예술촌, 공원(9,000m2)

시설 용도 문화 및 집회 시설, 주거, 공원 등

예정 공사비 2만800백만원(부가세 포함)

예정 착공일 2018년 상반기

예정 준공일 2020년

상금

1등작(1명/팀) 5천만원 + 실시설계권(1,278백만원/부가세 포함)

2등작(1명/팀) 3천만원

3등작(2명/팀) 각 1천만원

입선(2명/팀) 각 5백만원

심사위원

Laurent Salomon(salomon-architectes 대표)

Zhu Pei(Studio Zhu-Pei 대표)

Günther Vogt(Vogt Landscape Architects 대표)

강병근(건국대학교 명예교수)

임재용(OCA 대표)

예비 심사위원 송하엽(중앙대학교 교수)

전문위원 조극래(대구가톨릭대학교 교수)


진행 김정은, 김모아 디자인 팽선민

자료제공 사단법인 대구건축문화연합

월간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