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풍경 감각] 먼지 우주
  • 조현진 (jo_hnjn@naver.com)
  • 환경과조경 2020년 11월
lak391_조현진.jpg
ⓒ조현진

 

방 안에서 모든 일을 해야 하는 요즘이다. 영화는 넷플릭스, 여행은 유튜브, 회의는 줌 서비스를 이용하고, 인터넷으로 장을 본다. 그런데 풍경을 감각하는 일은 밖을 나가지 않고서야 힘들다. 눈에 보이는 것은 모두 내 것이라며 창밖 후지산을 호젓하게 누리는 소설가(야마자키 나오코라, 햇볕이 아깝잖아요)처럼 풍경을 내다보면 되지 않냐 물을 수 있겠지만, 작업실 주변 가득한 신축 아파트 단지를 내 것으로 생각하기는 어렵다.

작업실 안에서 어떤 풍경을 발견할 순 없을까? 해답을 준 것은 천문학자 칼 세이건의 코스모스였다...(중략)

 

환경과조경 391(2020년 11월호수록본 일부

 

조현진은 조경학을 전공한 일러스트레이터다. 2017년과 2018년 서울정원박람회국립수목원 연구 간행물 고택과 어우러진 삶이 담긴 정원정동극장 공연 :장녹수전’ 등의 일러스트를 작업했고식물학 그림책 식물문답을 독립 출판했다홍릉 근처 작은 방에서 식물을 키우고 그림을 그린다.

월간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