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도면으로 말하기, 디테일로 짓기] 셸터
  • 김창한 (gro13rich@nate.com)
  • 환경과조경 2020년 1월

lak381_김창한-1.jpg
군포 송정지구의 셸터형 휴게 시설 상세도

 

조경 공간을 구성하는 시설 중 가장 많이 눈에 띄는 것은 무엇일까? 퍼걸러와 같은 셸터형 휴게 시설이 아닐까 싶다. 그만큼 중요하게 다뤄야 하는 시설이다. 하지만 국가 기관이 발주하는 공사인 경우, 조달청에 등록된 제품을 반드시 사용해야 하고 발주 금액이 일정 규모 이상이면 조달청이 주도해서 업체를 선정한다. 이로 인해 설계자의 의도가 제대로 전달되지 않는 상황이 발생하기도 한다.

이런 이유로 도시 기반 시설 같은 대규모 공간의 휴게 시설에 설계자의 의도를 충분히 반영하는 작업은 매우 어려운 일이 되어 버렸다. 디자인이 제각각인 휴게 시설들이 온 도시에 망라되어 마치 시설물 전시장을 방불케 하는 상황까지 오게 되었다.

휴게 시설에 설계자의 의도를 충분히 반영하고 도시적 규모의 종합 디자인과 내구성을 고려한 설계 사례를 소개한다. 군포송정지구의 셸터형 휴게 시설이다. 이 부지에 설치된 셸터형 휴게 시설은 총 네 개로, 모두 같은 디자인 언어를 사용해 제작했다. 3차원 프로그램을 통해 시설물의 입체적 디자인을 결정하고, 자재 회사와 건축 구조 회사와의 협업을 통해 부재의 크기, 단독 기초의 크기, 구조체의 형태 등을 결정해 도면화했다. 현장과의 지속적인 피드백을 통해 최초 디자인 의도에 근접한 시설물을 설치할 수 있었다. ...(중략)...

 

* 환경과조경 381호(2020년 1월호) 수록본 일부 

 

김창한은 서울시립대학교를 졸업했다. 기술사사무소 렛(LET)을 거쳐 조경그룹 이작에서 실시설계 내역실을 이끌고 있다. 작은 교량 하부 공간부터 도시 기반 시설까지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했으며 현재는 실시설계 디테일 제작과 내역 실무에 집중하고 있다. 주요 작업으로는 신한은행 진천연수원, 제비어울림공원, 충북혁신도시, 의정부고산지구, 진주 영천강 천변 특화설계 등이 있다.

월간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