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새로운 광화문광장 조성 설계공모] 공동의 광장 가작
  • 클라우디아 리차르디(TA.R.I 아키텍츠) + 마르코 탄칠리
  • 환경과조경 2019년 3월

21.jpg

 

모두를 위한 상징적 장소

광화문광장은 접근성이 부족하고, 기형적 선형 구조이며, 상징적 가치를 잃은 곳이다. 이러한 광장에 새로운 개념을 부여해 모든 사람을 위한 상징적 장소로 만든다. 목표는 두 가지다. 첫째, 광화문광장은 기념비 자체로 기능할 뿐만 아니라 주변 환경과 어우러져 광장과 사람 사이의 상호작용을 끌어내야 한다. 둘째, 광화문광장은 도시의 비어 있는 공간이자 소통의 장이 되어야 한다. 다양한 요구를 충족시키는 유연한 공간과 여러 가지 유형의 프로그램을 갖춰야 한다. 이를 통해 광장은 단순한 휴식처나 목적지를 향해 이동하며 거쳐가는 장소를 넘어 만남과 각종 이벤트가 벌어지는 공간으로 활용될 것이다. 역사적 문화유산의 보전과 사회적 가치 실현이 동시에 이루어지는, 지역 공동체의 대표 공간으로서의 광화문광장을 제안한다.  ...(중략)


* 환경과조경 371호(2019년 3월호) 수록본 일부


월간 환경과조경,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