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관리
폴더명
스크랩
  • name
  • name
  • '`"(
  • ƒ'(
  • -0
  • s3
  • '+'
  • '
  • '||'
  • '
  • '`"(
  • ƒ'(
  • -0
  • s3
  • '+'
  • '
  • '||'
  • '

공지사항

제목 단행본 편집자 경력직 채용 공고(계약직)
담당부서 편집부
작성일 2019-05-10

조경 문화 발전소를 꿈꾸는 환경과조경에서 ‘단행본 편집자’를 모집합니다.


환경과조경은 1982년에 설립된 국내 최초의 조경 전문 언론사로, ‘한국 조경의 문화적 성숙을 이끄는 공론장, 조경 담론과 비평을 생산하고 나누는 사회적 소통장, 세계적 동시대성과 지역성을 수용하고 발굴하는 전진기지’를 주요 비전으로 삼아, 한국 조경 문화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창간 37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월간 환경과조경’, 온라인 뉴스 서비스를 제공하는 ‘e-환경과조경’, 조경·정원·식물·도시를 테마로 한 단행본을 펴내는 ‘도서출판 한숲’과 ‘도서출판 조경’ 브랜드를 통해 한 해에 20여 권 이상의 간행물을 발간하고 있습니다. 또한 서울정원박람회, 대한민국 환경조경대전, 조경비평상 등 조경 문화 확산에 기여하는 다양한 행사도 기획 및 주관하고 있습니다.


∎ 모집 부문

단행본 편집자(경력 5년 이상)

- 단행본 기획 및 편집


∎ 근무 조건

- 연봉: 협의 후 결정

- 채용인원: 편집자 1명

- 근무형태: 계약직(6개월), 4대 보험, 퇴직금

- 근무부서: 편집부

- 근무요일 및 시간: 주 5일(월~금) / 09:00~18:30

- 위치: 서울시 서초구 방배로 143 2층 환경과조경


∎ 지원 자격

- 경력: 5년 이상

- 학력: 무관(국문학과 및 조경학과 우대)


∎ 전형 절차

1. 서류 접수: 5월 27일(월) 18시까지

2. 서류 합격 통보: 5월 중

3. 면접: 6월 초

4. 최종 합격자 발표: 6월 초


∎ 제출 서류

1. 이력서(자유 양식)

- 필수 입력 사항: 연락처, 사진, 생년월일, 희망 연봉

2. 자기소개서(자유 양식)

3. 필력을 엿볼 수 있는 A4 3매 이내의 원고

- 에세이, 일기, 독후감, 기명 기사 등


∎ 제출 방법

- 이메일 klam@chol.com으로 서류 제출

예: [입사지원_편집자_홍길동]이란 제목으로 제출해주세요.


∎ 문의

- 담당: 신동훈

- 메일: klam@chol.com

- 전화: 02-521-4626(내선 번호 554)

 

*자세한 내용은 아래 채용 공고를 확인해주세요.

http://lak.co.kr/job/job1view.php?id=177



번호 첨부 제목 담당부서 조회수 작성일
공지 2019 서울정원박람회 어딜가든 동네정원 가이드 정원해설사 모집 안내 서울정원박람회 82 2019-09-11
공지 [이달의 질문] 당신의 책상에 항상 놓여 있는 물건은? 편집부 125 2019-09-06
공지 2019 제16회 대한민국 환경조경대전 작품 심사 결과를 발표합니다. 236 2019-09-01
공지 2019 조경비평상 편집부 1,198 2019-01-29
72 [이달의 질문] 시공자가 설계자에게 한 가지 부탁을 한다면? 편집부 413 2019-08-01
71 2019 서울정원박람회 ‘팝업가든 콘테스트’ 참가자 공개모집 공고 336 2019-07-17
70 2019 서울정원박람회 정원산업전 동네정원 특화시설물 공모 354 2019-07-10
69 [이달의 질문] 설계자가 시공자에게 한 가지 부탁을 한다면? 편집부 383 2019-07-01
68 환경과조경 창간 37주년 기념 정기구독 이벤트 편집부 1,390 2019-06-27
67 [이 달의 질문] 좋은 설계사무소에 꼭 필요한 요소를 세 가지 뽑아본다면? 편집부 520 2019-06-10
66 [이 달의 질문]『환경과조경』에 제안하고 싶은 특집 주제가 있다면? 편집부 740 2019-05-14
65 2019 대한민국 조경설계사무소 리포트 편집부 1,238 2019-05-14
64 단행본 편집자 경력직 채용 공고(계약직) 편집부 580 2019-05-10
63 [이 달의 질문] 이럴 때 조경하길 잘했다는 생각이 든다 편집부 576 2019-04-01
1 2 3 4 5 6 7 8